제71주년 국군의날 행사…F-35A 첫 일반 공개

김태훈 국방전문기자 oneway@sbs.co.kr

작성 2019.10.01 11:02 수정 2019.10.01 11: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제71주년 국군의날 행사…F-35A 첫 일반 공개
제71주년 국군의날 기념식이 오늘(1일) 오전 영공 수호의 핵심작전기지인 대구 공군기지에서 개최됐습니다.

대구 공군기지는 군의 주력 전투기인 F-15K의 모기지이자 제11전투비행단이 있는 곳으로, 국군의날 행사가 전투비행단에서 열린 것은 창군 이후 처음입니다.

육·해·공·해병대 병력 등 1천900여 명의 병력이 동원된 오늘 기념식은 '국민과 함께 하는 강한 국군'이라는 주제에 맞게 군의 능력과 대비태세를 보여주는 데 초점이 맞춰졌습니다.

본행사는 군 통수권자인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이 독자적으로 개발한 첫 한국형 기동헬기 '수리온'을 타고 대구 공군기지에 내린 뒤 지상에 도열한 첨단무기들을 사열하는 것으로 시작됐습니다.

현직 대통령이 수리온에 탑승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공군 첫 스텔스기 F-35A (사진=방위사업청 제공, 연합뉴스)지상장비사열에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처음 공개된 F-35A를 비롯해 공중통제기 E-737·첨단 UAV, 패트리엇·M-SAM·현무, K-9자주포·천무·에이태킴스 등 17종 30여 대가 참가했습니다.

(사진=방위사업청 제공,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