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한남동서 오토바이 사고로 1명 사망…음주 여부 조사

한지연 기자 jyh@sbs.co.kr

작성 2019.09.13 15: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13일) 새벽 6시쯤 서울 용산구 한남동 한남 고가차도 밑 도로에서 29살 A씨가 몰던 오토바이가 도로 옆 가로등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습니다.

이 사고로 A씨가 숨지고 함께 타고 있던 29살 B씨는 부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 중입니다.

B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술을 마시고 운전했다는 B씨의 진술을 토대로 A씨의 음주 운전 여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