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선 지갑 안 여는데…국민 해외소비 증가세

진송민 기자 mikegogo@sbs.co.kr

작성 2019.09.12 10: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국내선 지갑 안 여는데…국민 해외소비 증가세
그동안 증가세가 주춤했던 국민(거주자)의 해외 소비지출 규모가 최근 다시 오름세로 돌아섰습니다.

오늘(12일) 한국은행의 국민계정 통계에 따르면, 올해 2분기(4∼6월) 해외 소비 지출액(계절조정계열 실질 기준)은 8조 3천억 원으로 전기 대비 3.4% 늘었습니다.

같은 기간 국내 소비지출은 1% 증가하는 데 그쳤습니다.

국민들이 국내에서 소비는 많이 하지 않으면서도 해외여행이나 온라인 해외상품 구매 등 해외 소비지출에는 전분기보다 지갑을 더 연 것입니다.

해외 소비지출은 해외여행 증가와 해외 '직구' 열풍 등의 영향으로 최근 몇 년간 급증세를 보이다가 지난해 1분기에 -1.5%를 기록한 이후 감소 추세를 보여왔습니다.

한편, 외국인(비거주자)의 국내 소비지출은 2분기 4조 5천억 원으로 전기 대비 26% 증가했습니다.

남북 긴장 관계가 완화됐고 한중관계 개선으로 중국인을 중심으로 국내 입국자가 늘어난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됩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