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신욱에게 온 기회…'어머, 골키퍼를 넣어버렸네'

SBS 뉴스

작성 2019.09.11 08:40 수정 2019.09.11 08:4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1차전 한국과 투르크메니스탄과의 경기. 한국 김신욱이 헤딩 슛을 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1차전 한국과 투르크메니스탄과의 경기. 한국 김신욱이 헤딩 슛을 하고 있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한국 김신욱이 헤딩 슛을 하다 골키퍼를 골대 안으로 밀어넣은 뒤 당황스러워 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한국 김신욱이 헤딩 슛을 하다 골키퍼를 골대 안으로 밀어넣은 뒤 당황스러워 하고 있다.



(SBS 뉴미디어부/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