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국회 도착한 조국, 최성해와 통화 질문엔 '묵묵부답'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19.09.06 10: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6일) 열리는 국회 인사청문회 출석을 위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국회에 도착했습니다.

이날 오전 국회 방문자센터에 도착한 조 후보자는 '딸 허위 표창장 수여' 의혹과 관련해 최성해 동양대 총장과 전화 통화한 적이 있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굳은 표정으로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았습니다.

최 총장은 이날 언론 인터뷰에서 조 후보자가 자신에게 '딸의 허위 표창장 수여' 의혹에 대한 거짓 증언을 종용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조 후보자의 부인인 정모 동양대 교수가 '총장 표창장 발급을 위임했다는 보도자료를 내달라'는 전화를 걸었을 당시 조 후보자를 바꿔줬다는 것입니다.

조 후보자는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회의장이 있는 본청에서 대기하고 있습니다. 인사청문회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열립니다.

(영상취재 : 장운석, 이승환, 하륭 , 영상편집 : 이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