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사스 추신수, 4경기 만에 안타…시즌 타율 0.263

주영민 기자 naga@sbs.co.kr

작성 2019.09.01 14: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텍사스 추신수, 4경기 만에 안타…시즌 타율 0.263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7)가 4경기 만에 안타를 추가했습니다.

추신수는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와 홈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1삼진을 기록했습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63(479타수 126안타)을 유지했습니다.

1회 말 첫 타석에서 안타를 생산했습니다.

볼카운트 1스트라이크에서 상대 선발 좌완 토미 밀론을 상대로 우전 안타를 뽑아냈습니다.

러나 이후 타석에선 침묵했습니다.

3회 헛스윙 삼진, 5회 2루 땅볼을 기록한 뒤 8회에도 2루 땅볼로 아웃됐습니다.

텍사스는 2대 1로 뒤지던 9회 말 마지막 공격에서 아이재아 키이너-팔레파의 끝내기 적시타로 3대 2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