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의사요한' 지성, 케루빔 정체 알고 '분노'…윤찬영 수술 강행

'의사요한' 지성, 케루빔 정체 알고 '분노'…윤찬영 수술 강행

SBS 뉴스

작성 2019.08.31 23: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의사요한 지성, 케루빔 정체 알고 분노…윤찬영 수술 강행
지성이 윤찬영의 수술을 강행했다.

31일 밤 방송된 SBS '의사요한'(극본 김지운, 연출 조수원 김영환) 14회에서는 차요한(지성 분)이 케루빔의 정체를 알고 손석기(이규형 분)에 제보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차요한의 징계위원회가 하루 앞으로 오자, 이유준(황희 분)은 "차 교수님을 도울 방법이 있을 것 같다"며 환자들에게 서명을 받자고 지시했다.

집에서 쉬던 차요한은 한명오(김영훈 분)의 연락을 받았다. 한명오는 "너를 한세병원에 부른 분이 만나고 싶어 한다"고 전했다.

이후 차요한은 한명오와 함께 이원길(윤주상 분)을 만났다. 이원길은 차요한에게 "자신의 병을 더 잘 알고 싶어서 의사가 되고 싶었겠지. 나도 그랬다. 나는 다른 방법을 찾았다. 병이 아닌 고통을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라며 안락사를 돕는 케루빔의 소개 영상을 보여주었다.

차요한은 "내 환자를 죽여놓고 내가 신고하면 어떻게 하려고 이걸 보여주냐. 아니면 구원이라고 말하고 싶었냐"며 분노하며 떠났다.

한명오는 그를 따라와 "나도 장관님과 같은 병이다. 나 같은 환자에겐 저 약만이 희망이다"고 말했다. 차요한은 "이건 안락사하고 다른 문제다. 누구나 죽일 수 있게 될 거다. 살리거나 고칠 수 없게 만들 거다"고 전했다.

그리고 차요한은 손석기에게 이원길의 집 주소를 전송했다. 그러면서 "전에 나한테 케루빔 얘기 한 적 있었죠. 영상을 보여준 사람이 이원길이고 영상을 본 곳이 이원길의 집이다. 이 정도면 혐의 충분하죠. 빨리 출동하라"고 밝혔다.

손석기는 곧장 이원길의 집으로 긴급출동했다. 하지만 도착했을 때는 이미 이원길은 케루빔을 투약하고 사망한 상태였다. 이어 손석기는 한명오의 행방도 찾기 시작했다.

한편 차요한은 클리블랜드에서 선천성 무통각증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연구에 참여하게 되었다. 그때 차요한은 강시영(이세영 분)으로부터 걸려온 전화를 받았다. 그는 "너무 내 걱정만 하지 마라"고 말했다.

그러자 강시영은 "걱정이 아니라 바람이다. 좋아하는 사람이랑 오래오래 함께 하고 싶은 바람"이라고 고백했다.

다음날 차요한의 징계위원회에 그동안 차요한으로부터 진료를 받았던 환자들이 등장했다. 그들은 "차요한 교수의 복귀를 강력히 요구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그때 이기석(윤찬영 분)이 뇌손상 증세를 보이며 눈을 뜨지 못했다. 차요한은 한세병원으로 달려와 "수술 안 하면 죽는다. 그거보다 위험한 게 있냐"며 수술을 준비했다.

민태경은 "위험한 수술인 거 알지 않냐. 평생 고통에서 살 수도 있다. 차요한 교수 신념으로 결정하는 거 맞냐"고 차요한을 막았다. 그러자 차요한 "비키세요. 보호자가 동의한 수술이야. 비켜"라며 수술실로 향했다.

차요한은 이기석에 "기석아. 살자"라고 되뇌며 CPR을 했다. 강시영은 그런 차요한에게 "교수님. 그만하세요. 보호자가 수술 안 받고 싶으시대요"라며 "기석이 그냥 보내주세요"라고 전했다.

(SBS funE 조연희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