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짜3' 박정민X류승범, 왜 이제 만났을까 "환상의 케미"

SBS 뉴스

작성 2019.08.30 14: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타짜3 박정민X류승범, 왜 이제 만났을까 "환상의 케미"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이 배우들의 완벽한 호흡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을 건 한판에 올인하는 영화다.

특히 이번 영화로 처음 만난 박정민과 류승범은 각각 신출내기 타짜 도일출과 무적의 타짜 애꾸로 분해 환상의 호흡을 선보인다.

전설적인 타짜 짝귀에게 물려받은 재능으로 포커판을 누비는 도일출(박정민), 한순간의 실수로 벼랑 끝에 선 그를 구한 것은 다름 아닌 애꾸(류승범)였다.

일출을 '원 아이드 잭' 팀에 영입한 애꾸는 일출에게 타짜의 기본 자질을 알려주며 그가 진정한 타짜로 거듭날 수 있게 돕는다. 이기는 판만 설계하는 애꾸가 짠 판에서 그에게 배운 기술로 뛰어노는 일출, 완벽한 팀을 이룬 두 사람의 환상의 팀플레이가 한시도 눈을 떼지 못하게 만든다.

두 사람의 끈끈한 관계는 카메라가 꺼진 뒤에도 이어졌다. 박정민의 멘토를 자처한 류승범은 캐릭터에 대한 고민이 많았던 그에게 연기 선배로서, 형으로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박정민도 "류승범을 만난 것은 최고의 행운이었다"라고 전해 두 배우가 선사할 연기 호흡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두 사람의 환상적인 호흡은 물론 '원 아이드 잭' 팀의 완벽한 시너지로 풍성하게 채워질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내달 11일 개봉한다.

(SBS funE 김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