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오늘 다른 급의 미·중 무역협상 잡혀 있다"

장훈경 기자 rock@sbs.co.kr

작성 2019.08.30 00: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트럼프 "오늘 다른 급의 미·중 무역협상 잡혀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현지시간 29일 다른 급의 미·중 무역협상이 이날 예정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폭스뉴스 라디오 인터뷰에서 미·중의 9월 협상 재개 약속이 여전히 유효하냐는 질문에 "다른 급의 협상이 오늘 잡혀 있다"고 말했다고 로이터·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은 협상 참석자 등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하지 않았습니다.

그간 미·중 무역협상은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무역대표부 대표 및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 등으로 구성된 미국 대표단과 류허(劉鶴) 부총리가 이끄는 중국 대표단 사이에서 이뤄져 왔습니다.

미·중 무역갈등은 최근 맞불 관세로 악화일로였다가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26일 주요 7개국 정상회의에서 조만간 협상을 시작하겠다고 밝히면서 협상 재개 시점에 관심이 집중돼 왔습니다.

앞서 미 무역대표부, USTR은 전날 관보 공지를 통해 9월 1일부터 3천억달러어치의 중국산 수입품 가운데 일부 품목에 대해 15% 관세를 부과한다고 밝혔습니다.

기존에 예고했던 10%에서 5%포인트 상향조정한 수치로 휴대전화 등 나머지 품목들에 대해선 12월 15일부터 15% 관세가 부과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