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보사 논란' 코오롱티슈진 상장폐지 여부 오늘 결론

정호선 기자 hosun@sbs.co.kr

작성 2019.08.26 07:40 수정 2019.08.26 08: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성분이 뒤바뀐 신약으로 논란을 빚은 코오롱티슈진의 상장폐지 여부를 논의한 한국거래소 기업심사위원회의 심사 결과가 오늘(26일) 발표됩니다.

기심위는 그동안 논의에 따라 코오롱티슈진이 상장기준에 미달하다며 상장을 폐지하거나 개선기간을 부여하거나, 또는 상장을 유지하도록 하는 세 가지 가운데 하나로 결론 내리게 됩니다.

코오롱티슈진의 소액주주는 6만여 명, 지분 37%를 보유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