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투수 5관왕' 노리는 린드블럼…역대 최소경기 20승 달성

'투수 5관왕' 노리는 린드블럼…역대 최소경기 20승 달성

김정우 기자 fact8@sbs.co.kr

작성 2019.08.25 21: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프로야구에서는 두산의 에이스 린드블럼이 시즌 25경기 만에 역대 최소 경기 20승을 달성했습니다.

김정우 기자입니다.

<기자>

다승과 평균자책점, 탈삼진 등 사상 최초로 투수 5관왕을 노리는 린드블럼은 탈꼴찌 경쟁을 펼치는 한화를 상대로 불안하게 출발했습니다.

2회 볼넷에 이어 정근우에게 3루타를 얻어맞고 선제점을 내줬고 이어진 희생플라이로 또 한 점을 허용했습니다.

더 이상 흔들리지는 않았습니다.

3회부터 안정을 되찾으며 빠른 직구와 날카로운 슬라이더를 앞세워 열네 타자를 연속 범타 처리했습니다.

두산 타선도 한 점씩 따라붙으며 힘을 보탰습니다.

7회 허경민의 2루타로 대세를 뒤집어 승리 요건을 갖춘 린드블럼은 8회까지 2안타만 내주고 역대 최소경기 20승의 대기록을 작성했습니다.

---

키움은 삼성을 상대로 화력쇼를 펼쳤습니다.

2회에만 안타 6개로 7점을 몰아쳤고 4회 김하성의 만루 홈런으로 16대 2로 점수 차를 벌리며 삼성의 추격 의지를 꺾었습니다.

---

KIA는 SK 에이스 김광현을 무너뜨리며 6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2대 2로 맞선 6회 터커가 결승 홈런을 터트렸고 7회 박찬호가 재치 있는 기습 번트 안타로 한 점 보태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영상편집 : 우기정)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