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진상규명 촉구, 조국 사퇴하라" 고려대·서울대 촛불집회

"진상규명 촉구, 조국 사퇴하라" 고려대·서울대 촛불집회

백운 기자 cloud@sbs.co.kr

작성 2019.08.24 07:51 수정 2019.08.24 09: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조 후보자의 딸은 논문, 그리고 그 논문으로 대학을 부정입학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죠. 서울대와 고려대를 비롯한 대학가에서는 조 후보자의 해명과 사퇴를 촉구하는 집회가 잇따라 열렸습니다.

백운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진상규명 촉구한다! 입학처는 각성하라!]

어제(23일)저녁, 고려대 중앙광장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딸의 부정입학 의혹에 대해 진상규명을 요구하는 집회가 열렸습니다.

3백 명 넘는 고려대 재학생, 졸업생들은 촛불을 상징하는 휴대전화 플래시를 들어 올렸습니다.

이들은 조 후보자 딸의 입학과 관련된 의혹을 해소해야 고려대 명예를 지킬 수 있다며 학교 측에 투명한 공개를 요구했습니다.

비슷한 시각, 조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에서도 조 후보자의 자진 사퇴를 요구하는 촛불집회가 열렸습니다.

특히 조 후보자 딸이 부산대 의전원에 입학하기 전 서울대 환경대학원에서 두 학기 동안 장학금을 받고 떠난 데 대해 홍종호 환경대학원장은 딸의 의사결정과 행태를 보며 무슨 생각을 했는지 묻고 싶다며, 조 후보자의 주장과 행동 사이의 괴리가 너무 커 보여 몹시 불편하다고 비판했습니다.

부산대 총학생회는 조 후보자의 딸 장학금 특혜 의혹에 대해 유급 학생에게 장학금을 주는 것은 국민정서와 거리가 멀다며 철저한 진상조사를 촉구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