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주요뉴스

SBS 뉴스

작성 2019.08.16 20:07 수정 2019.08.16 21: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 북한이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를 강하게 비난하며 "남한 당국자들과는 마주 앉을 생각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삶은 소대가리가 하늘을 향해 웃을 일"이라는 원색적인 표현도 나왔습니다. 북한은 이와 함께 오늘(16일) 또 단거리 발사체 두 발을 쐈습니다.
▶ 文 경축사 하루 만에…北, 평화경제 비아냥 '말폭탄'
▶ 北, 엿새 만에 또 발사체 두 발…한미 훈련에 '무력시위'
▶ '평화' 손 뿌리친 北에 "깊은 유감"…고민 커진 청와대
▶ "金, 하노이 결렬→文 정부에 실망"…남북관계 해법 있나

2.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의혹이 잇따라 불거지고 있습니다. 조 후보자의 동생 부부가 지난 2006년 이례적으로 아버지의 사학재단에 소송을 걸어 승소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어머니와 동생을 둘러싼 부동산 거래도 석연치 않다는 지적입니다.
▶ 조국 동생에 50억 물어준 父 재단…변론 아예 안 했다

3. 최기영 과기부 장관 후보자가 1억 원 이상 주식을 보유한 IT업체가 지난해 과기부의 4차 산업 교육업체로 선정됐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해충돌 가능성이 있는데 최 후보자는 아직도 주식 매각이나 백지 신탁 계획을 밝히지 않고 있습니다. 단독 보도합니다.
▶ 최기영, 과기부 사업 업체 주식 보유…"처리 절차 밟겠다"

4. 난폭 운전에 항의하는 상대 운전자를 폭행한 이른바 '제주도 카니발 사건' 가해자를 제주 경찰이 입건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한문철/변호사 : 신호대기 하면서 잠시 멈춘 것도 그것도 운행의 연속으로 보는 것이 대법원 판결과 헌법재판소의 결정이에요.]

폭행과 재물손괴 혐의 외에도 폭행을 촬영하던 피해자 측 휴대전화를 집어던진 행위는 '증거 인멸'에 해당할 수 있다는 지적입니다.
▶ '주먹질→휴대전화 파손' 카니발 빨간모자, 구속 가능성

5. JTBC가 다큐멘터리를 제작하며 비무장지대, DMZ 안에서 군의 허락 없이 기아자동차의 상업 광고 영상을 촬영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신차 출시를 앞둔 기아자동차는 이 다큐멘터리에 제작비를 지원했습니다. JTBC가 군의 허락 없이 상업용 광고를 제작한 과정을 단독 취재했습니다.
▶ [단독] JTBC, 협찬금 받고 DMZ서 기아차 광고 무단 촬영

6. 최근 인기를 끄는 '흑당 음료' 한 컵에 든 당이 하루 기준치의 최대 57%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건강한 단맛이라는 #흑당, 1잔 마시면 '각설탕 14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