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부끄러운 관람 하지 않았다"…'민폐 관람' 논란에 반박한 손석구

SBS 뉴스

작성 2019.08.16 16: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부끄러운 관람 하지 않았다"…민폐 관람 논란에 반박한 손석구
'비매너 공연 관람 논란'에 휩싸인 배우 손석구가 "부끄러운 관람을 하지 않았다"고 반박했습니다.

손석구는 오늘(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논란이 쉽게 가라앉지 않는 것 같아 더이상 피해 보시는 주변 분들 없도록 글 올린다"며 "우선 연극 '프라이드'에 초대해주신 배우 김주헌 형님께 죄송하다는 말씀드리고 싶다"라고 말했습니다.
'부끄러운 관람 하지 않았다이어 "연극을 즐기고 아끼는 사람으로서 부끄러운 관람을 하지 않았다"라며 "몇몇 관객분들의 주인 의식과 편협하고 강압적이며 폭력적이기까지 한 변질된 공연 관람 문화가 오해를 넘어 거짓 양산까지 만드는 과정이 당황스럽지만 이 이상의 반박도 사과도 하지 않겠다"라고 덧붙였습니다.

마지막으로 그는 "마른세수, 트림, 기지개, 잡담한 적 없다. 어떤 장면에서 '저건 뭐냐'고 했다는 말씀도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했습니다.

앞서 지난 15일 손석구와 강한나, 오혜원 등은 tvN 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에 함께 출연한 배우 김주헌이 나오는 연극 '프라이드'를 관람했습니다. 하지만 공연이 끝난 후 온라인상에는 이들이 공연 도중 진지한 장면에서 웃음을 터트리거나 기지개를 켜는 등 관객들의 관람에 방해되는 행동을 여러 차례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논란이 커지자 강한나와 오혜원은 오늘(16일) 오전 각각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구성=이소현 에디터)
(사진=손석구 인스타그램 캡처)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