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정부, 文 광복절 경축사 '긍정적' 반응…징용 문제 '행동' 기대

김석재 기자 sjkima@sbs.co.kr

작성 2019.08.16 10:19 수정 2019.08.16 10: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日 정부, 文 광복절 경축사 긍정적 반응…징용 문제 행동 기대
일본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면서도 한국 정부가 강제징용 문제에 대해 행동을 보여야 한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요미우리신문은 일본 정부가 문 대통령의 경축사에 대해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면서 이번 연설이 징용문제 등과 관련한 실제 행동으로 이어질지 주목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은 그러면서 긍정적인 반응의 예로 이와야 다케시 방위상이 경축사와 관련해 "한 시기의 발언과 비교하면 상당히 온건한 형태다"라고 발언한 것을 들었습니다.

신문은 또 일본 정부가 문 대통령이 연설을 통해 일본과의 외교적 해결 의욕을 보인 것에 대해 청와대 등이 대응을 진지하게 검토하고 있는지 외교장관 회담을 통해 지켜볼 방침이라고 설명하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