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유관순 기념관 찾아…"힘 있는 안보, 힘 있는 대화 필요"

남정민 기자 jmnam@sbs.co.kr

작성 2019.08.15 17: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황교안, 유관순 기념관 찾아…"힘 있는 안보, 힘 있는 대화 필요"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74주년 광복절인 오늘(15일) 북한과의 대화를 강조한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를 겨냥해 "힘 있는 안보, 힘 있는 대화가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황 대표는 문 대통령이 경축사에서 '이념에 사로잡힌 외톨이로 남지 않길 바란다'고 언급한 데 대해, "이념의 문제가 아니라 국민 생명을 위한 안보의 문제"라고 반박하며, 문 대통령의 '평화 경제' 구상을 거듭 비판했습니다.

황 대표는 이어 문 대통령이 경축사에서 제시한 '2032년 서울·평양 공동올림픽'과 '2045년 평화와 통일로 하나 된 나라' 비전에 대해서는, "말 잔치로 끝나서는 안 된다"면서 "우리의 미래를 만들 경축사가 됐으면 좋겠다"고 지적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