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태풍 '크로사' 일본 상륙 임박…日 열도 '초긴장'

이한석 기자 lucaside@sbs.co.kr

작성 2019.08.15 09:5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대형 태풍 크로사 일본 상륙 임박…日 열도 초긴장
대형 태풍 '크로사'의 일본 상륙이 임박했습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15일) 오전 7시 45분 현재 10호 태풍 크로사는 시코쿠 지방 남서쪽 60㎞ 해상에서 북쪽으로 시속 20㎞ 속도로 이동하고 있습니다.

크로사는 중심기압 975헥토파스칼, 최대 순간풍속 초속 45m 규모로 오늘 일본 열도에 상륙한 뒤 서일본 지역을 건너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강한 비를 동반한 이번 태풍은 시코쿠에서는 최대 강수량 1천200㎜의 '물폭탄'이 쏟아질 전망이라고 NHK는 전했습니다.

또 간사이 지방 나라현과 와카야마현에서도 1천㎜ 이상의 강수량이 예상됩니다.

오늘 오전 6시 현재 시코쿠와 규슈 지방에서 22만 세대 46만 명에 대해 피난 권고 지시가 내려졌습니다.

태풍의 영향으로 일본 국내 항공편 중 일본항공 174편, 전일본공수 128편 등 562편의 결항이 결정됐습니다.

일본 기상청은 많은 비가 예상되는 지역에서는 토사 붕괴나 강의 범람 등의 위험이 커지고 있다며 기상 정보에 귀를 기울일 것을 당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