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차드서 폭탄테러로 6명 사망…보코하람 소행 추정

박찬근 기자 geun@sbs.co.kr

작성 2019.08.15 01: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아프리카 중부 차드의 '차드호' 인근에서 현지시각 14일 폭탄테러로 6명이 숨졌다고 AFP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습니다.

차드군 소식통은 14일 오전 차드 서부 카이가-킨드지리아의 주거지역에서 한 여성이 자살폭탄 테러를 저질러 군인 1명을 포함해 6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전했습니다.

사건 장소는 차드, 카메룬, 니제르, 나이지리아 등 4개국에 걸쳐 있는 차드호와 가깝습니다.

이번 테러는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보코하람의 소행으로 추정된다고 외신이 전했습니다.

보코하람은 지난 10여 년간 나이지리아 북부지방을 중심으로 무장투쟁을 벌이고 있고 니제르, 차드 등 차드호 지역에서 테러를 자주 감행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