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치, 한국 국가신용등급 'AA-' 유지…"올해 성장률 2.0%" 전망

화강윤 기자 hwaky@sbs.co.kr

작성 2019.08.09 11: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피치, 한국 국가신용등급 AA- 유지…"올해 성장률 2.0%" 전망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는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A-'로 유지하고 등급 전망도 '안정적(stable)'으로 유지한다고 밝혔습니다.

피치는 "지정학적 위험과 고령화 등 중기적인 구조적 도전에도 탄탄한 대외 재정, 안정적인 거시 경제 성과, 건전한 재정 운용 등이 이를 상쇄한다"고 판단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다만, 올해 경제성장률은 반도체 부진 심화에 따른 수출과 설비투자 부진으로 2.0%에 머물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또, 일본의 수출규제가 공급망을 교란시키고, 한국 기업의 불확실성을 야기할 가능성을 언급하며 한국 기업의 대체 공급업체 확보 능력과 갈등 지속 기간에 따라 영향이 달라질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