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일본특위 "日 경제 테러 초당적 대응 요청"

권란 기자 jiin@sbs.co.kr

작성 2019.07.23 11: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與 일본특위 "日 경제 테러 초당적 대응 요청"
▲ 지난 18일 일본경제침략대책 특위 전체회의에 참석한 최재성 특별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일본경제침략대책특별위원회는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한 국회 차원의 초당적 대응을 야당에 촉구했습니다.

특위 오기형 간사는 국회에서 논평을 발표하고 "지금은 온 국민이 함께해야 한다"면서 "일본의 자유 무역 질서 위반 행위에 굴복하지 말고 제대로 대처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도 "일본의 수출규제 철회 촉구 결의안이 제출됐고 문구에 합의했지만, 채택이 이뤄지지 않았다"며 "국가 에너지를 모아 초당적으로 대응해야 할 때 국회에서도 함께 의지를 모아 발언할 수 있는 조치가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는 어제(22일) 전체회의를 열어 일본의 수출규제 철회촉구 결의안을 처리했지만, 정경두 국방장관 해임건의안과 추가경정예산 처리를 놓고 여야가 대치를 이어가면서 본회의 의사일정을 잡지 못해 결의안 본회의 통과는 불발했습니다.

특위 최재성 위원장도 "가능한 초당적으로 힘을 모아야 할 상황이어서 그동안 야당에 대한 주문은 없었다"면서 "그러나 결의문조차 채택하지 못하는 현실은 눈물이 날 정도로 안타깝다"고 말했습니다.

최 위원장은 자유한국당 일본 수출규제대책특위 위원장에 정진석 위원장이 내정된 데 대해 "정 위원장과 만나 기본적으로 해야 할 일을 논의하고 구체적 방안에 대해 이야기할 수 있도록 해 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아울러 "일본이 최대 무역흑자국인 대한민국을 상대로 경제 테러를 저지른 것은 용납할 수 없다"며 "한국 정부는 비상계획에서 극복계획으로 이동한 상태로 판단되는데, 특위도 기술 독립의 절호의 기회로 여기고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