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종 "한미일 고위급협의에 한미 적극적…일본, 아직 답 없어"

손형안 기자 sha@sbs.co.kr

작성 2019.07.12 04: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현종 "한미일 고위급협의에 한미 적극적…일본, 아직 답 없어"
미국을 방문 중인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이 수출 규제 문제를 두고 한일 간 갈등이 고조되는 것과 관련해, 미국이 한미일 3국의 고위급 협의를 하려는 것에 한국과 미국은 적극적 입장이지만, 일본 측은 아직 답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현지시간 11일 오전, 워싱턴의 숙소 앞에서 취재진을 만난 김 차장은 "제 생각에는 아마 미국이 한미일 간에 고위급 협의를 하려고 그러는데 한국과 미국은 매우 적극적"이라며 "건설적인 방법을 찾는 게 좋은 데 아직 일본 쪽에선 답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김 차장은 방미 일정에 대해 "어제 와서 백악관에서 멀베이니 비서실장과 회의를 했고, 상원의원들을 어제도 만났고 오늘 오전에도 만났다"며 "우리 입장을 잘 설명했다"고 말했습니다.

김 차장은 멀베이니 비서실장 대행의 반응과 관련해선 "일본 조치와 관련해서는 동맹국 둘 사이에서 이런 문제가 있는 것에 대해서는 잘 해결되는 게, 건설적으로 해결되는 게 좋을 거라고 얘기를 했다"고 전했습니다.

김 차장은 또 "지금 정무 이슈와 경제 이슈가 둘 다 포함돼 있기 때문에, 오늘 오후에는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무역대표부 대표도 만날 예정"이라며 "내일은 백악관에 가서 제 상대방인 찰스 쿠퍼먼 국가안보회의 부보좌관을 만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