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KLPGA 투어 8월에 외국선수 퀄리파잉 토너먼트

KLPGA 투어 8월에 외국선수 퀄리파잉 토너먼트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19.07.11 13: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는 8월 20일부터 23일까지 2019 인터내셔널 퀄리파잉 토너먼트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습니다.

올해 태국 파타야 피닉스 골프 앤 컨트리클럽에서 열리는 인터내셔널 퀄리파잉 토너먼트는 KLPGA가 외국인 선수들에게 출전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5년부터 개최한 대회입니다.

2015년 6명, 2016년 20명이 출전했고 지난해에는 태국, 일본, 대만,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중국, 미국, 캐나다, 필리핀, 홍콩 등 10개국 50명이 한국행 가능성을 타진했습니다.

총상금 3만 달러가 걸린 이 대회에서 상위 3명에게는 2020 KLPGA 투어 시드순위전 예선을 면제해주고 5위까지는 2020년 드림투어 연간 시드권 부여, 6위부터 10위까지는 2020년 드림투어 시드전 예선 연간 면제 및 2020년 점프 투어 연간 시드 혜택을 줍니다.

현재 인터내셔널 투어 선수로는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쁠로이촘뿌 위라이룽릉(태국)을 비롯해 수이샹(중국), 다카바야시 유미, 아라타케 루이, 니시무라 미키(이상 일본), 첸유주(대만) 등 6명이 입회해 있습니다.

KLPGA는 "외국 선수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어서 대회장 교통편 정보, 연습라운드 예약 대행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외국인 선수 전용 홈페이지도 개편해 편의성을 향상할 계획"이라며 "외국 선수들의 한국어 학습 교재 및 한국 문화 콘텐츠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