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영상] 윤석열 "'국민과 함께하는 검찰'…정치적 중립 지키겠다"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19.07.08 10: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가 '국민과 함께 하는 검찰'을 강조하며 국민을 위한 검찰개혁에 나서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8일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에 대해 인사청문회를 열었습니다. 윤 후보자는 청문회 모두발언에서  "검찰이 국민의 공복임을 한시도 잊지 않고 국민의 입장에서 무엇이 최선인지 살펴 검찰의 조직과 제도, 체질과 문화를 과감하게 바꿔 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그동안 검찰이 권력 앞에 흔들리고, 스스로 엄격하지 못했다는 지적을 무겁게 여긴다. 검찰이 크게 바뀌어야 한다는 데 깊이 공감한다"고 말했습니다. 

윤 후보자는 검찰 개혁 논의와 관련해 "수사권 조정을 포함한 검찰 개혁 논의는 이미 입법 과정에 있고, 그 최종 결정은 국민과 국회의 권한"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형사법집행의 전문성과 실무 경험을 바탕으로 오로지 국민의 관점에서 의견을 드리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윤 후보자는 또 "검찰의 정치적 중립을 확실하게 지키겠다"면서 "특히 정치적 사건과 선거 사건에 있어서 어느 한 편에 치우치지 않고, 법과 원칙에 충실한 자세로 엄정하게 처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자유한국당을 포함한 야당은 특히 윤 후보자가 윤대진 법무부 검찰국장의 친형인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의 뇌물수수 사건에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집중 제기할 방침입니다. 이와 함께 장모인 최 모 씨의 사기사건 연루 의혹, 의료법 위반 사건 관련 의혹, 동업자에 대한 무고죄 고소 관련 의혹도 핵심 쟁점으로서 한국당은 윤 후보자의 영향력 행사 여부를 따질 계획입니다.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회 모두발언, SBS 뉴스에서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