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어린이집서 교사가 원생 발로 차 폭행"…경찰 수사

심우섭 기자 shimmy@sbs.co.kr

작성 2019.07.06 15: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진천 어린이집서 교사가 원생 발로 차 폭행"…경찰 수사
충북 진천의 한 어린이집에서 교사가 원아를 폭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진천경찰서에 따르면 어제(5일) 낮 12시 30분쯤 "6살 된 아들이 어린이집 교사로부터 폭행을 당했다"는 내용의 112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피해 학부모는 "어린이집 CCTV를 확인해 보니 교사가 아들을 발로 차고 잡아당기는 장면이 보였다"고 주장했습니다.

경찰과 아동보호전문기관은 해당 어린이집 CCTV를 확보해 학대 사실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어린이집 원생과 학부모, 관계자 등을 상대로 학대 여부를 있었는지 조사한 뒤 혐의가 드러나면 입건할 계획이다"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