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日 정부 한국 수출규제, 한일기업 공멸…중국만 이득"

"日 정부 한국 수출규제, 한일기업 공멸…중국만 이득"

이창재 기자

작성 2019.07.04 10: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日 정부 한국 수출규제, 한일기업 공멸…중국만 이득"
일본 경제산업성이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 소재 3개 품목에 대한 한국 수출 심사를 까다롭게 하는 방식으로 사실상의 금수조치를 발동한 가운데 이번 조치로 가장 혜택을 보는 것은 중국일 것이라는 일본 언론의 분석이 나왔습니다.

도쿄신문은 기사에서 일본과 한국은 부품과 제품을 서로 공급하는 밀접한 경제 관계를 맺고 있다며 이번 사태가 장기화하면 일본 기업에 부메랑이 되어 돌아올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이 신문은 이들 품목은 일본 업체의 세계 시장 점유율이 70~90%에 달해 한국의 수요 업체들이 단기간에 다른 공급처를 확보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언급했습니다.

그러면서 한국의 주력 산업인 반도체업계가 원료를 제대로 조달받지 못해 생산에 차질을 보게 되면 일본 기업도 광범위하게 악영향을 받게 된다고 전했습니다.

와세다대 경영대학원의 오시나이 아쓰시 교수는 한일 기업이 함께 무너져 국제경쟁력이 떨어지면 제조업 분야에서 중국이 성장할 것이라며 한국과 일본은 서로 물어뜯으며 싸울 때가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