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정마담에게 여자 준비하라고 해"…방 변호사가 밝힌 정준영 단톡방

SBS 뉴스

작성 2019.06.25 17: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승리 "정마담에게 여자 준비하라고 해"…방 변호사가 밝힌 정준영 단톡방
정준영 단체 카카오톡방과 YG엔터테인먼트의 비아이 마약 수사 무마 의혹을 공익신고한 방정현 변호사가 "일명 정준영 단톡방에서 승리가 정마담에게 여자를 준비시키라는 내용이 나온다."고 밝혀 파장이 일고 있다.

방 변호사는 25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정준영 단톡방에 '그 누나, 정마담 누나한테 몇 명 준비하라고 해' 이런 식의 내용으로 세 차례 등장한다."면서 "정마담을 양현석 대표한테 소개해 준 사람이 승리"라고 설명했다.

앞서 MBC '스트레이트'는 양현석 전 대표가 동남아시아 재력가 존 로우에게 성접대를 하는 과정에서 정마담을 통해 유흥업소 여성들을 동원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방 변호사는 "양현석 대표는 '유흥업계의 만수르'라는 표현을 들을 정도로 모든 걸 다 현금결제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면서 "승리도 성매매 때 현금 지급을 했는데, 그 중 한 여성이 자기 친구들에게 이걸 계좌로 나눠준 흔적들이 발견이 돼서 그 부분을 인정할 수밖에 없었다."고 덧붙였다.

25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알선) 등 혐의로 승리를 기소의견을 달아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승리는 성매매와 성매매 알선, 변호사비 업무상 횡령, 버닝썬 자금 특경법상 업무상 횡령, 증거인멸 교사,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촬영), 식품위생법 위반 등 총 7개 혐의를 받고 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