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나비, SBS에 허위 발표 사과…사과문 게재 약속 어겼다

SBS 뉴스

작성 2019.06.22 14: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유명 밴드 그룹 잔나비가 언론중재위원회를 통해 보컬 최정훈 씨의 아버지와 SBS가 합의한 반론 보도를 정정 보도로 왜곡 발표했습니다. 잔나비 측은 "정정 보도와 반론 보도의 개념을 착각했다"며 SBS에 사과문을 게재하겠다고 약속했지만, 지키지 않았습니다.

고정현 기자입니다.

<기사 내용>

SBS는 김학의 전 차관 스폰서 의혹을 받고 있는 최 씨가 사기 혐의로 피소된 사실을 보도하면서 "최 씨의 두 아들이 회사 경영에 개입한 흔적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최 씨의 두 아들은 유명 그룹 잔나비의 보컬과 매니저입니다.

최 씨는 "그런 사실이 없다"며 언론중재위원회에 정정 보도와 함께 10억 원의 손해배상을 신청했습니다.

SBS와 최 씨는 지난 18일 언중위에서 "최 씨 측 반론 보도만 SBS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실어주기로 합의"했습니다.

하지만 잔나비 소속사는 어제(21일) "SBS가 정정 반론 보도를 게재했다"고 허위 발표했습니다.

반론 보도는 "보도내용의 진실 여부에 관계없이 그와 대립되는 반박적 주장을 실어주는 것"으로 허위 보도로 인한 피해를 구제해주는 정정 보도와는 전혀 다른 것인데도 '정정'이라는 단어를 교묘히 넣어 마치 SBS가 잔나비 측 주장을 수용한 것처럼 왜곡한 겁니다.

잔나비 소속사와 최 씨 측은 "용어의 개념을 착각했다"며 사과하고 사과문을 게재하겠다고 약속했지만, 지키지 않았습니다.

자신들의 잘못된 발표로 SBS의 명예를 훼손한 데 대해 명확한 조치를 하지 않은 겁니다.

(영상취재 : 최대웅·양현철, 영상편집 : 장현기)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