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경기 도중 갑자기 '콘택트렌즈' 빠지자 배구선수가 보인 행동

SBS 뉴스

작성 2019.06.20 17: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경기 도중 갑자기 콘택트렌즈 빠지자 배구선수가 보인 행동
배구선수 이다영이 경기중에 갑자기 콘택트렌즈가 빠지자 독특한 응급처치를 해 화제입니다.

어제(19일) 보령종합체육관에서 열린 2019 발리볼 네이션스리그에서 우리 팀은 일본에 3-0으로 승리를 거뒀습니다.콘택트렌즈 빠지자 응급처치 한 이다영 배구 선수(사진=SBS Sports '2019 여자 발리볼 네이션리그' 방송 화면 캡처)그런데 이날 경기 중간에는 예상치 못한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주전 세터 이다영이 갑자기 괴로운 듯 바닥에 주저앉은 겁니다.콘택트렌즈 빠지자 응급처치 한 이다영 배구 선수(사진=SBS Sports '2019 여자 발리볼 네이션리그' 방송 화면 캡처)이다영은 눈을 움켜쥐고 괴로워하다가 경기 중단을 요청했고, 주변 선수들과 경기 스태프들은 이다영 곁으로 모여들었습니다.

알고 보니 경기장의 건조한 환경 때문에 빠져버린 렌즈가 원인이었습니다.콘택트렌즈 빠지자 응급처치 한 이다영 배구 선수(사진=SBS Sports '2019 여자 발리볼 네이션리그' 방송 화면 캡처)콘택트렌즈 빠지자 응급처치 한 이다영 배구 선수(사진=SBS Sports '2019 여자 발리볼 네이션리그' 방송 화면 캡처)이에 이다영은 빠진 렌즈를 입속으로 집어넣더니, 잠시 후 다시 뱉어 눈에 착용했습니다.

이를 본 경기 해설자가 "응급처치로 렌즈를 입안에 잠깐 넣어도 되는군요"라고 말하자 다른 해설자는 "보통 식염수를 뿌리는데"라고 답했습니다.

응급처치 이후 이다영은 한결 편해진 듯 밝은 표정을 되찾고 다시 경기에 임했습니다.콘택트렌즈 빠지자 응급처치 한 이다영 배구 선수(사진=SBS Sports '2019 여자 발리볼 네이션리그' 방송 화면 캡처)콘택트렌즈 빠지자 응급처치 한 이다영 배구 선수(사진=SBS Sports '2019 여자 발리볼 네이션리그' 방송 화면 캡처)한편 이 장면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여자배구 한일전 도중 렌즈 먹방(?) 한 선수'라는 제목으로 게재되면서 화제를 모았습니다.

누리꾼들은 "경기에 피해 안 주려고 빨리 대처하는 프로정신", "입안에 세균이 많아서 눈에 안 좋을 텐데", "렌즈회사 광고 섭외 부탁드립니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구성=신지수 에디터, 검토=김도균, 사진=SBS Sports '2019 여자 발리볼 네이션리그' 방송 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