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G20 기간 트럼프와 만나 미중 관계 논의할것"

정동연 기자 call@sbs.co.kr

작성 2019.06.18 23:5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시진핑 "G20 기간 트럼프와 만나 미중 관계 논의할것"
미국에 이어 중국도 시진핑 주석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통화 사실을 공개하고 G20 기간 미중 관계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오늘(18일) 중국 CCTV에 따르면 시진핑 주석은 트럼프 대통령과 전화 통화에서 "최근 한동안 중미 관계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이는 양국 이익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시 주석은 그러면서 "양측은 공동 인식에 따라 서로 존중하고 호혜 공영을 바탕으로 조화와 협력, 안정을 추구하는 중미 관계를 추진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시 주석은 또 "오사카 G20 정상회의가 긍정적인 성과를 달성해 글로벌 시장에 자신감과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도 말했습니다.

시 주석은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과 오사카 G20 정상회의 기간 회담을 해서 중미 관계 발전의 근본적인 문제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길 원한다"고 덧붙였습니다.

CCTV는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은 상대적으로 간략히 언급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시진핑 주석과 오사카 G20 정상회의 기간 다시 만나 양자 관계의 공통 관심사에 대해 깊이 있게 소통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