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안좌도 해상서 어선 전복…2명 모두 구조

곽상은 기자 2bwithu@sbs.co.kr

작성 2019.06.15 10:09 수정 2019.06.15 10: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신안 안좌도 해상서 어선 전복…2명 모두 구조
전남 신안군 안좌도 해상에서 오늘(15일) 새벽 어선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지만 선원 2명은 모두 구조됐습니다.

오늘 새벽 2시 49분쯤 신안군 안좌면 복호선착장 인근 바다에서 흑산도 선적 어획물운반선인 S호(20t)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목포해경은 경비정 3척과 연안구조정 2척, 서해해양특수구조대, 헬기를 보내 구조에 나섰습니다.

사고 당시 선장 A(58)씨는 뒤집힌 배 위에서 구조를 기다리다 인근 어선에 구조됐습니다.

함께 타고 있던 선원 B(58)씨는 전복된 배 안에 갇혀 있다가 2시간여 만에 해경에 구조됐습니다.

사고 선박은 오늘 새벽 1시쯤 목포 북항에서 양식 사료를 싣고 도초 양식장으로 이동하는 중이었습니다.

해경은 구조된 선장과 선원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목포해경,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