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극단적 선택 시도' 구하라가 퇴원 후 일본행 택한 이유

SBS 뉴스

작성 2019.06.05 15: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극단적 선택 시도 구하라가 퇴원 후 일본행 택한 이유
극단적 선택 시도로 많은 팬들의 걱정을 자아냈던 가수 구하라가 일본으로 출국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오늘(5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구하라는 병원에서 치료 후 안정을 찾으면서 휴식을 위해 일본행을 택했습니다.

매체는 연예계 관계자의 말을 빌려 구하라가 안정을 위해 소속사의 케어를 받는 것이 낫겠다는 판단으로 퇴원하자마자 일본으로 출국했다고 전했습니다. 구하라는 현재 한국에는 소속된 회사가 없으며, 일본 소속사만 두고 있는 상황입니다.

또한 구하라가 이 같은 결정을 내린 이유에는 자신의 거주지가 노출된 것에 따른 부담도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극단적 선택 시도' 구하라 SNS에 선배 가수 바다가 남긴 뭉클한 댓글앞서 구하라는 지난달 26일 자신의 집에서 극단적 선택 시도를 한 뒤 의식을 잃은 채로 매니저에게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습니다.

구하라의 이 같은 소식은 많은 팬들과 동료 연예인들의 안타까움과 걱정을 자아냈습니다.

이에 구하라는 일본 소속사를 통해 "걱정과 소란을 일으켜 죄송하다. 건강상태는 회복 중이다"라며 "여러 가지 일이 겹쳐 마음이 괴로웠다. 하지만 이제부터는 마음을 강하게 하고 또 건강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구성=한류경 에디터, 검토=김도균, 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