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불붙은 방망이' 양의지 연타석 홈런!…NC 3연패 탈출

'불붙은 방망이' 양의지 연타석 홈런!…NC 3연패 탈출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19.06.02 21: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프로야구에서 NC가 LG를 누르고 3연패에서 벗어났습니다. 양의지 선수가 연타석 홈런을 터뜨리며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유병민 기자입니다.

<기자>

양의지의 방망이는 첫 타석부터 불을 뿜었습니다.

1대 0으로 뒤진 2회 선두 타자로 나서 왼쪽 담장을 넘기는 동점 솔로 홈런을 터뜨렸습니다.

켈리의 빠른 공을 잡아당겨 잠실구장 관중석 상단을 맞히는 초대형 아치를 그렸습니다.

불붙은 방망이는 멈추지 않았습니다.

2대 1로 앞선 3회 켈리의 147km짜리 초구 강속구를 받아쳐 다시 한번 왼쪽 담장을 넘겼습니다.

연타석 아치로 시즌 11·12호를 기록한 양의지는 홈런 선두 키움 박병호를 한 개 차로 바짝 추격했습니다.

양의지는 마스크를 쓰고 선발 박진우를 7이닝 1실점으로 리드해 팀의 3연패 탈출의 일등공신이 됐습니다.

SK 최정도 한화 장민재를 상대로 시즌 11·12호 연타석 홈런을 쏘아 올려 양의지와 함께 홈런 공동 2위에 올랐습니다.

두산 린드블럼은 KT전에서 시즌 9승째를 따내 다승 단독 선두를 질주했습니다.

(영상편집 : 박춘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