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오신환 "문 대통령, 보안관리 책임 강경화·조윤제 일벌백계해야"

오신환 "문 대통령, 보안관리 책임 강경화·조윤제 일벌백계해야"

김정인 기자

작성 2019.05.30 1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신환 "문 대통령, 보안관리 책임 강경화·조윤제 일벌백계해야"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 강효상 의원의 한미정상 통화 유출 사건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은 보안관리를 엉망진창으로 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조윤제 주미대사부터 일벌백계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오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대통령이 대국민 사과까지 하는 지경인데 일개 참사관 한 명을 징계하고 야당 탓하며 유야무야 넘어갈 일이 아니"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오 원내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은 마치 남의 일 대하듯 이번 사건을 계기로 공직사회를 일신하는 계기로 삼자고 하는데, 이는 어디서 많이 본듯한 유체이탈 화법"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오 원내대표는 "가장 먼저 자세를 일신해야 하는 사람은 문 대통령 본인"이라며 "대통령은 이번 사건을 더는 안이한 자세로 보지 말고 강 장관과 조 대사를 즉각 문책하라"고 거듭 촉구했습니다.

또 "국가 안보에 직결되는 한미정상 통화내용을 외교부 공무원이 유출하는 행위는 절대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며 "사건 초기부터 엄정 수사를 벌여 관련자 전원의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