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주요뉴스

SBS 뉴스

작성 2019.05.24 20:07 수정 2019.05.24 22: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 2명이 숨지고 6명이 다친 어제(23일) 강릉 수소탱크 폭발사고 원인을 밝히기 위해 합동 감식이 진행됐습니다. 이번 사고로 수소차와 충전소 수소 저장 용기에 대한 불안감도 커지고 있는데 안전에 문제는 없는 것인지 취재했습니다.
▶ '번쩍' 하더니 수소탱크 산산조각…150m 날아가 박힌 파편
▶ 생소한 수소 분야, 이례적 대형 폭발…사고 원인 파악 난항
▶ 수소차, 올해만 1천 대 팔렸는데…도심 충전소는 안전할까

2. 민주당이 한미 정상 통화 내용을 공개한 한국당 강효상 의원을 외교상 기밀누설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송기헌/민주당 법률위원장 : 정상 간의 외교 자체를 굉장히 위태롭게 만드는 중대한 행위라고 판단하고]

한국당은 강 의원이 공개한 내용이 사실이 아니라던 청와대가 기밀 유출을 문제 삼는 것은 자가당착이라고 주장했습니다.
▶ "통화 유출, 있을 수 없는 범법 행위"…민주당, 강효상 고발
▶ 한국당 '자가당착' 비판에…靑 "본질은 외교 기밀 누설"

3. 소말리아 아덴만에 파병됐다가 돌아온 청해부대 최영함 입항 환영 행사에서 배와 부두를 연결하는 밧줄이 끊어지는 사고가 났습니다. 팽팽하게 묶였다가 끊어진 밧줄에 맞아 전역을 한 달 앞둔 병사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습니다.
▶ 청해부대 귀항 기쁨 앗은 '끊어진 밧줄'…전역 앞두고 참변

4. 오늘 서울을 비롯한 전국 곳곳의 수은주가 35도 안팎까지 오르는 등 때 이른 더위가 기승을 부렸습니다. 5월 폭염 원인과 올여름 더위 전망 취재했습니다.
▶ '역대 최악' 작년보다 더 일찍 온 폭염…주말까지 계속 된다

5. USB 형태의 액상형 전자담배 '쥴'이 국내에서도 출시됐습니다. 출시업체는 낮은 니코틴 함량을 강조하지만, 전문가들은 이용자들이 중독에 노출될 가능성을 우려합니다.
▶ '청소년 흡연 확대 주범' 액상 담배 국내 상륙…"집중 단속"

6.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게 수천만 원의 향응을 제공한 혐의를 받는 사업가가 사기와 횡령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사업가의 아들인 유명밴드 보컬도 문제 회사의 경영에 참여했다는 의혹이 불거졌습니다. 단독보도합니다.
▶ [단독] '김학의 접대' 사업가, 사기 피소…보컬 아들 개입 의혹

7. 오늘 오후 부산에서 현금 10만 원을 훔친 혐의를 받던 40대 남성이 경찰 추적을 피해 달아나다 건물 6층에서 떨어져 숨졌습니다.    
▶ 경찰 피해 몸 던진 '10만 원 절도 용의자'…6층에서 추락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