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형우 멀티 홈런…KIA 4연승

이정찬 기자 jaycee@sbs.co.kr

작성 2019.05.23 23: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최형우 멀티 홈런…KIA 4연승
프로야구 KIA가 멀티 홈런(한 경기 두 개 이상 홈런)을 친 최형우를 앞세워 시즌 첫 4연승을 달렸습니다.

최형우는 오늘(23일) 광주에서 열린 KBO리그 롯데와 경기에서 2회 선두 타자로 나서 롯데 선발 김건국의 초구를 걷어 올려 왼쪽 담장을 넘겼습니다.

이어 2대 1로 앞선 6회에도 가운데 담장 너머로 솔로포를 쏘아 올리며 1년 만에 멀티 홈런을 기록했습니다.

마운드에선 선발 터너가 6이닝 1실점 호투로 승리에 발판을 놓았고, '젊은 불펜'이 롯데 타선을 틀어막으며 3대 1 우위를 지켜냈습니다.

KIA는 김기태 감독이 물러난 뒤 5승 1패의 상승세를 탔고 꼴찌 롯데는 7연패 늪에 빠졌습니다.

KT도 두산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고 4연승을 달렸습니다.

9회 말 투아웃까지 2대 0으로 끌려가며 패색이 짙었던 KT는 황재균의 싹쓸이 2루타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고, 10회 말 송민섭이 끝내기 안타를 쳐 창단 후 처음으로 두산과 3연전에서 모두 이겼습니다.

이제 6위 한화와 7위 KT의 격차는 한 경기입니다.

LG는 선두 SK와 1대 1로 맞선 9회 말 3루 주자 김용의가 백승건의 폭투 때 끝내기 득점을 올려 4연패 사슬을 끊었습니다.

NC는 7이닝 2실점, 삼진 9개를 잡아낸 선발 구창모를 앞세워 키움에 4대 2 재역전승을 거두고 전날 패배를 설욕했고, 삼성은 9회 말에 터진 구자욱의 굿바이 홈런 덕분에 한화 2대 1로 누르고 3연승을 달렸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