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제네바 北 대사 "화물선 압류, 북미 관계 최대 걸림돌"

임태우 기자 eight@sbs.co.kr

작성 2019.05.23 03:27 수정 2019.05.23 04: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주제네바 北 대사 "화물선 압류, 북미 관계 최대 걸림돌"
한대성 주제네바 북한대표부 대사가 외신과 인터뷰를 갖고 미국의 화물선 압류가 북미 관계의 최대 걸림돌이라며 반환을 촉구했습니다.

이는 앞서 지난 21일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김성 유엔주재 대사가 기자회견을 열고 반환을 요구한 데 이은 두 번째 요구입니다.

북한 화물선 와이즈 어니스트호는 북한산 석탄을 싣고 운항하다 지난해 4월 인도네시아 인근에서 미국에 압류돼 현재 미국령 사모아로 예인됐습니다.

한 대사는 교착된 핵 협상을 재개하려면 미국 트럼프 행정부가 제재 해제라는 큰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도 주장했습니다. 

(사진=로이터/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