맑고 때 이른 한여름 더위, 서울 30·대구 33℃…곳곳 미세먼지 '나쁨'

안영인 기자 youngin@sbs.co.kr

작성 2019.05.23 05: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맑고 때 이른 한여름 더위, 서울 30·대구 33℃…곳곳 미세먼지 나쁨
대구를 비롯한 일부 영남 내륙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23일)은 전국적으로 때 이른 한여름 더위가 예상됩니다.

오늘 서울의 기온은 30도까지 올라가겠고, 대구는 33도, 광주 30도, 대전도 28도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내일은 서울의 기온이 32도, 강릉은 34도, 대구는 35도까지 올라가는 등 오늘보다 조금 더 더울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때 이른 한여름 더위는 주말까지 계속되겠고, 폭염특보도 확대될 전망입니다.

오늘은 전국이 맑겠습니다.

대기 정체로 국내외 미세먼지가 쌓이면서 오늘 서울과 인천, 경기남부, 충남, 호남과 제주도의 미세먼지 농도는 '나쁨', 그 밖의 지역은 '보통'예상됩니다.

다만 경기북부와 대전, 세종, 부산과 대구, 울산, 경남은 오전에 '나쁨' 수준이 나타나겠습니다.

오존 농도는 전국적으로 '나쁨'이 예상됩니다.

강원산지에는 아침까지 바람 매우 강하게 불겠고, 해안과 일부 내륙에도 낮 동안 바란이 약간 강하게 불겠습니다.

현재 강원 산지와 강원 동해안, 경북 동해안과 일부 경북 내륙에는 건조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