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사랑꾼' 소지섭이 연인 조은정 첫 만남 때 했던 '츤데레 행동'

SBS뉴스

작성 2019.05.22 18: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사랑꾼 소지섭이 연인 조은정 첫 만남 때 했던 츤데레 행동
소지섭♥조은정 커플의 열애 소식에 세간의 관심이 쏠리고 있는 가운데, 소지섭이 조은정을 처음 만났을 당시 츤데레(?)처럼 챙겨주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어제(21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공개 열애 중인 배우 소지섭과 한밤 리포터 출신인 조은정 전 아나운서의 비하인드 러브 스토리를 다뤘습니다.

2016년부터 '한밤'에서 리포터로 활동했던 조은정은 지난해 3월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홍보 차 진행된 인터뷰에서 소지섭을 처음 만났습니다.

두 사람이 '한밤' 인터뷰를 통해 처음 만난 것으로 알려지면서, 이들의 첫 만남 순간이 담긴 해당 인터뷰 영상은 다시금 조명되며 회자하고 있습니다.
'사랑꾼' 소지섭이 연인 조은정 첫 만남 때 했던 '츤데레 행동''사랑꾼' 소지섭이 연인 조은정 첫 만남 때 했던 '츤데레 행동'당시 인터뷰 영상을 보면, 인터뷰 시작 전 제작진이 조은정에게 슬레이트를 치라고 요청하자, 소지섭은 대신 나서서 슬레이트를 쳤습니다. 그리고는 "어떻게…누굴 쳐다봐야 할까요?"라며 당황한 듯 어쩔 줄 모르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사랑꾼' 소지섭이 연인 조은정 첫 만남 때 했던 '츤데레 행동'인터뷰 도중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조은정이 서로 상대 역을 맡은 소지섭, 손예진을 향해 "원래 오빠 동생 사이로 지내다가…(연인으로 발전한다)"고 운을 떼자, 소지섭은 조은정에게 "(주변에) 그런 오빠들이 많은가 봐요?"라고 맞받아치며 너스레를 떨었습니다.
'사랑꾼' 소지섭이 연인 조은정 첫 만남 때 했던 '츤데레 행동'소지섭은 인터뷰 내내 조은정과 눈을 제대로 마주치지 못하는 등 부끄러워하는 모습을 보이면서도, 조은정이 과거 드라마 명대사를 요청하자 잠시 머뭇거리더니 이내 최선을 다해(?) 연기를 선보였습니다.
'사랑꾼' 소지섭이 연인 조은정 첫 만남 때 했던 '츤데레 행동''사랑꾼' 소지섭이 연인 조은정 첫 만남 때 했던 '츤데레 행동'또한 소지섭은 인터뷰에서 자신의 연애관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조은정이 "평소 연애할 때 달달한 표현을 하는 스타일이냐"고 묻자, 소지섭은 "잘 못 한다"라고 답했습니다.

이에 조은정이 "그럼 보통 연애할 땐 상대가 더 애교 있는 편이냐"라고 되묻자, 소지섭은 "전 그렇게 애교 있는 편은 아니고 항상 앞에서보다는 뒤에서 챙겨주려고 노력하는 편이다. 앞에서는 되게 쑥스러워한다"고 밝혔습니다.
'사랑꾼' 소지섭이 연인 조은정 첫 만남 때 했던 '츤데레 행동'두 사람의 묘한 핑크빛 기류와 마치 소개팅을 하는 듯한 현장 분위기가 보는 이들을 설레게 합니다.

한편, 소지섭은 조은정과의 열애설이 불거지자, 직접 입장을 밝히고 열애를 공식 인정했습니다.

소지섭은 연인 조은정이 이제 방송계를 은퇴한 일반인인 만큼 조금은 조심스러운 입장을 표하기도 했습니다.
(구성=한류경 에디터, 검토=김도균, 출처=SBS '본격 연예 한밤')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