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솟구친 붉은 연기…유증기 유출 사고가 남긴 숙제

SBS 뉴스

작성 2019.05.20 16:35 수정 2019.05.20 16: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인터뷰를 인용보도할 때는 프로그램명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SBS에 있습니다.

■ 방송 :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월~금 (14:00~16:00)
■ 진행 : 주영진 앵커
■ 대담 : 이영주 서울시립대 소방방재학과 교수, 이백윤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 운영위원
---------------------------------------------

● 한화토탈 유증기 또 유출…터질 게 터졌다?

이백윤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 운영위원
"서산시 사고 발생 문자 이장 등에만 보내고 마을 방송 요청…경보 체계 바꿔야"
"한화토탈 자정노력 신뢰 어려워…시민 노동단체 참여 조사위 꾸려야"

이영주 서울시립대 소방방재학과 교수
"유증기 유출, 재난 여부 판단 늦어진 듯…시스템적인 한계"
"보다 철저한 원인 파악·재발 방지 대책 마련돼야"

※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SBS 뉴미디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