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월 광주, 정의로운 대한민국' 5·18 기념식 거행…5천 명 참석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19.05.18 05: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오월 광주, 정의로운 대한민국 5·18 기념식 거행…5천 명 참석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과 기념행사가 오늘(18일)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와 금남로 등에서 펼쳐집니다.

정부 기념식은 오전 10시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오월 광주,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주제로 열리는데, 각계 대표와 5·18 민주화운동 유공자, 유족, 일반 시민, 학생 등 5천여 명이 참석합니다.

올해 기념식은 내년 40주년을 앞두고 5·18의 의미와 역사적 사실을 전 국민이 공유하고 민주화의 가치 계승을 통한 '정의와 통합'의 메시지를 강조합니다.

기념식은 오프닝 공연, 국민의례, 경과보고, 기념공연, 기념사, 기념공연, '님을 위한 행진곡 제창' 순으로 1시간 동안 진행된다.

오늘 기념식에는 5·18 망언 의원에 대한 중징계가 이뤄지지 않아 시민단체들이 참석을 반대하는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반대를 무릅쓰고 참석할 예정이어서 반발이 예상됩니다.

정부 기념식이 끝나면 광주 동구 금남로 일대에서 시민단체가 주도하는 기념행사가 이어집니다.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은 1980년 신군부 세력을 거부하고 민주화를 요구하며 일어났던 5·18의 민주·인권·평화의 정신을 계승하고자 1997년 5월 9일 국가 기념일로 제정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