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강신명·이철성 前 경찰청장 영장심사 "소상히 소명할 것"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19.05.15 11: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박근혜 정부 시절 국회의원 선거에 불법 개입한 혐의를 받는 강신명·이철성 전 경찰청장의 구속 여부가 오늘(15일) 결정됩니다.

이날 오전 10시 20분쯤, 강신명 전 청장 등은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중앙지법에 도착했습니다. 강 전 청장은 '전직 경찰청장으로 영장심사를 받게 된 심경은 어떤지', '불법 선거개입 혐의를 인정하는지' 등 취재진의 질문에 굳은 표정으로 "경찰과 제 입장에 대해 소상하게 소명할 것"이라고 짧게 답변했습니다.

강 전 청장 시절 청와대 치안비서관을 지낸 박화진 현 경찰청 외사국장과 김상운 당시 경찰청 정보국장도 함께 영장실질심사를 받습니다.

강 전 청장 등은 2016년 4월 제20대 총선 당시 경찰 정보라인을 이용해 친박계를 위한 맞춤형 선거정보를 수집하고 선거대책을 수립한 혐의를 받습니다.

전직 경찰 수장 2명이 동시에 구속 기로에 선 것은 처음인데, SBS 뉴스에서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영상취재 : 주용진, 영상편집 : 문지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