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가디언 "손흥민, 이번 시즌 EPL 베스트 5"

김형열 기자 henry13@sbs.co.kr

작성 2019.05.14 08:49 수정 2019.05.14 14: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英 가디언 "손흥민, 이번 시즌 EPL 베스트 5"
최고의 시즌을 보낸 토트넘의 손흥민이 영국 일간 가디언이 뽑은 이번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베스트 5'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폴 도일 가디언 축구 담당 기자는 '프리미어리그 올 시즌의 선수들'이라는 제목의 칼럼을 통해 손흥민의 활약을 조명하며 그를 라힘 스털링, 베르나르두 실바(이상 맨체스터 시티), 피르힐 판데이크, 앤드루 로버트슨(이상 리버풀)과 함께 이번 시즌 최고의 선수 5인으로 꼽았습니다.

도일은 "올 시즌 토트넘의 잉글랜드 선수 중 누구라도 월드컵 후 피로에 대해 불만을 토로했다면 손흥민에게 꾸지람을 들었을 것"이라며 "손흥민은 이번 시즌에 두 번이나 그의 나라를 위해 길고 힘든 일정을 소화했다"고 전했습니다.

손흥민은 지난해 8월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기 위해 프리미어리그 개막 초반 한 달간 토트넘을 떠났고, 대표팀 주장 완장을 찬 뒤 한국의 우승을 이끌어 금메달과 병역 혜택을 들고 잉글랜드로 돌아갔습니다.

아시안게임에서 짧은 기간 6경기를 치른 손흥민은 소속팀에 복귀하자마자 곧바로 정규리그에 나서는 힘든 일정을 묵묵히 소화했습니다.

대표팀 스케줄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습니다.

지난 1월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 AFC 아시안컵 대표팀에 선발된 손흥민은 다시 짐을 싸 개최지 아랍에미리트로 향했습니다.

대표팀 합류 이틀 만에 중국을 상대로 선발 출격해 풀타임을 소화한 그는 '혹사 논란'이 일어날 정도로 빡빡한 일정을 감당했습니다.

잇따른 국제대회로 인한 체력적 부담에도 손흥민은 어느 때보다 성공적인 시즌을 보냈습니다.

정규리그 12골과 유럽 챔피언스리그 4골 등 47경기에서 20골을 터뜨려, 2016-2017시즌 작성한 자신의 역대 한 시즌 최다 골(21골)에 한 골 차로 다가섰습니다.

그의 활약 속에 토트넘은 리그에서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이 걸린 4위를 지켰고, 창단 후 처음으로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에도 성공했습니다.

도일은 "힘든 일정에도 손흥민은 단지 8번의 리그 경기에 결장했고, 누구보다 열심히 뛰었다"고 평가했습니다.

도일은 지난해 11월 울버햄프턴전에서 있었던 '교체 논란'에 관해서도 언급했습니다.

경기 시작 당시 벤치에 앉아 있던 손흥민은 동료의 부상으로 전반 7분 교체 투입됐고, 한 개의 도움을 기록한 뒤 후반 14분 다시 교체로 그라운드를 떠났습니다.

교체 투입된 선수가 경기 종료 전 다시 교체로 빠지는 것은 흔치 않은 일입니다.

도일은 "울버햄프턴전 교체에도 손흥민은 불평하지 않았다"며 "대신 그는 선발 출전한 다음 경기에서 첼시를 상대로 골을 터뜨렸다"고 칭찬했습니다.

이번 시즌 리그 일정을 모두 마친 손흥민은 다음 달 2일(한국시간) 리버풀과의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출격을 준비합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