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과기정통부,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에 3년간 1천516억 투입

과기정통부,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에 3년간 1천516억 투입

엄민재 기자 happymj@sbs.co.kr

작성 2019.05.12 13: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과기정통부,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에 3년간 1천516억 투입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분야별 빅데이터 플랫폼 10개소와 이와 연계된 기관별 센터 100개소를 구축하는 데 3년간 총 1천516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올해는 총 2차례에 걸쳐 640억원 규모로 사업을 추진합니다.

이를 위해 '빅데이터 플랫폼·센터 구축 사업' 10개 분야 44개 공모과제를 접수, 10개 과제를 선정했습니다.

선정된 주요 과제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과제는 문화·미디어분야의 한국문화정보원 컨소시엄입니다.

공공분야의 문화 데이터를 총괄 관리하는 한국문화정보원이 중심이 돼 공공·민간의 10개 센터와 협업합니다.

국내 유무선 통신사인 KT는 공간·생활·소셜·공공 데이터를 생산하는 15개 센터와 협력합니다.

경제산업 전문 언론사인 매일방송은 유통·물류·소비 데이터를 만들어내는 6개 플랫폼 참여기업·10개 센터와 협업합니다.

과기정통부는 선정된 빅데이터 플랫폼·센터 참여 기관과 협력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공공과 민간 데이터 분야의 다양한 협력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빅데이터 얼라이언스를 6월에 구성하고, 이를 활용해 각 플랫폼·센터의 데이터 표준화와 플랫폼 간 데이터 유통체계도 마련할 계획입니다.

과기정통부는 빅데이터 플랫폼과 센터가 생산·유통할 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분야에서 신규 서비스가 만들어지고 각 산업의 혁신 성장에 기여할 수 있도록 서비스 공모전·창업 지원·교육 등도 추진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