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대 아닙니다"…아이들 엑스레이 찍으려면 이렇게

SBS뉴스

작성 2019.05.07 17: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 클릭> 마지막 검색어는 '학대 아닙니다'입니다.

최근 SNS에서 큰 화제가 된 사진입니다.

좁고 길쭉한 유리관에 어린아이가 만세 자세를 한 채 끼어 있는데요, 아이는 많이 불편한지 뾰로통한 표정입니다.

좀 더 어린 이 아이는 이게 도대체 무슨 상황인지 놀란 듯 토끼 눈이 됐는데요, 언뜻 아동 학대처럼 보이기도 하지만 이 유리관의 정체는 바로 '피그 오 스탯'이라는 기계입니다.

엑스레이를 찍는 동안 아이들이 움직이지 않게 고정하는 동시에 방사선 노출을 막기 위해 고안된 장치라고 합니다.

영국 병원에서도 일상적으로 사용하는 건 아니지만 전용 아기 침대나 진정제, 마취제와 함께 종종 활용한다고 합니다.

누리꾼들은 "아이고 귀여워라. 아가야 무서워도 조금만 참아주렴." "잘못한 거 없는데 왜 벌 세우는지 억울할 것 같아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