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29주년 노동절'…양대 노총 집회·마라톤 대회 열어

'129주년 노동절'…양대 노총 집회·마라톤 대회 열어

정성진 기자 captain@sbs.co.kr

작성 2019.05.01 17:1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오늘(1일) 근로자의 날을 맞아서 직장 나가신 분들도 있고 쉬신 분도 있었을 텐데요, 노동계에서는 근로자의 날이 아니라 노동절로 부르고 있죠. 노동절 집회와 행사가 곳곳에서 잇따랐습니다.

정성진 기자입니다.

<기자>

민주노총은 오늘 오후 2시 서울시청 광장에서 129주년 세계 노동절 대회를 열었습니다.

조합원 2만 7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제노동기구의 핵심협약 우선 비준과 노동기본권 확대를 최우선 과제로 정립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은 탄력 근로제와 최저임금제 개악을 저지하고 비정규직을 완전히 철폐하자고 강조했습니다.

집회 이후 오후 3시부터는 세종대로와 을지로, 태평로 등을 따라 청와대 인근까지 대규모 행진을 진행했고, 행진 진행 방향의 전 차로가 통제되면서 한때 교통 혼잡이 벌어졌습니다.

한국노총은 오늘 오전 여의도 문화마당에서 노동절 마라톤대회를 열었습니다.

오늘 대회에는 조합원과 가족, 외국인 노동자, 시민 등 1만여 명이 참여했습니다.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은 올해는 국제노동기구 창립 10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라며 양극화를 해소하고 지속 가능한 사회를 향해 나아가자고 말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