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현진, "국민의 반을 개·돼지로 보는 정권, 우리 대표 못 해"

조기호 기자 cjkh@sbs.co.kr

작성 2019.04.28 19:25 수정 2019.04.28 19: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국민의 반을 개·돼지로 보는 정권, 우리를 대표할 수 없습니다."

배현진 자유한국당 송파을 당협위원장이 27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문재인 정부 규탄 집회'에 참가해 이 같이 주장했다.

이를 두고 사회를 맡은 같은 당 한선교 사무총장은 "여러분, 우리 배현진이 이러지 않았다. 늘 예쁜 아나운서였다. 이 나라가, 문재인의 나라가 배현진, 예쁜 우리 배현진을 민주투사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날 집회에서 배 위원장과 한 사무총장이 주장한 발언들을 모아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