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미세먼지 없는 완연한 봄…'10도 이상' 일교차 주의

SBS뉴스

작성 2019.04.16 21:46 수정 2019.04.16 22: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건조함이 다시 심해지고 있습니다.

건조주의보가 조금 더 많은 지역으로 확대됐고요, 영동 지역은 건조경보로 한 단계 강화됐습니다.

당분간 전국적인 비 예보가 없어서 메마른 날씨는 장기화될 것으로 보이니까요, 화재 유의하셔야겠습니다.

그래도 요즘 미세먼지가 없어서 완연한 봄을 느끼기에는 더없이 좋으시죠.

내일(17일)도 공기는 깨끗합니다.

날도 따뜻해서 서울의 한낮 기온은 22도까지 오르겠습니다. 평년기온을 크게 웃돌겠습니다.

하늘빛은 점차 흐려지겠습니다. 대부분 지방에 일교차가 10도 이상 벌어지겠습니다.

밤사이 제주와 전남, 경남 서부 지역은 벼락을 동반한 비가 내리겠고요, 내일 아침부터 낮 사이에는 모두 그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주 계속해서 대체로 무난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이여진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