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기록 뒤흔든 방탄소년단…美 SNL 컴백 무대 화제

김수현 기자 shkim@sbs.co.kr

작성 2019.04.15 08:24 수정 2019.04.15 08:3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방탄소년단, BTS가 이번에 새로운 앨범으로 돌아왔는데, 전 세계적으로 기록을 갈아 치우고 있습니다. 역시 또 글로벌 아이돌답게 미국 인기 TV쇼인 새터데이 나잇 라이브에서 처음으로 신곡 무대를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김수현 기자입니다.

<기자>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타이틀 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는 너에 대한 관심과 사랑을 경쾌한 멜로디로 노래합니다.

방탄소년단의 오늘을 만들어준 팬들에게 전하는 이야기 같습니다.

지난 12일 공개되자마자 주요 음원차트를 석권했고 유튜브 뮤직비디오 사상 최단 시간 1억 뷰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뷔/방탄소년단 (BTS V라이브 중에서) : 러브 유어셀프 시리즈가 나 자신을 사랑하는 게 진정한 사랑의 시작이라는 메시지를 담은 내용이라면, 페르소나는 너에 대해 알고 싶다는 내용을 담은 앨범입니다.]

새 앨범의 첫 공식 무대는 미국에서 선보였습니다.

NBC 인기 프로그램인 새터데이 나잇 라이브, 방탄소년단 팬으로 알려진 배우 엠마 스톤이 진행자로 나섰고 방탄소년단은 신곡과 기존 인기곡을 선보이며 무대를 뜨겁게 달궜습니다.

[엠마 스톤 (프로그램 홍보영상) : 난 BTS 올 때까지 무대에서 캠핑할 거야.]

스튜디오 밖에서는 팬들이 며칠간 밤샘하며 방탄소년단을 기다리는 진풍경이 연출되기도 했습니다.

CNN은 '비틀즈 이후 이런 팬덤은 없었다'며, BTS가 K팝을 전 세계에서 통하는 장르로 만들었다고 보도했습니다.

방탄소년단은 다음 달 4일 미국 LA를 시작으로 월드 투어에 나서, 전 세계 BTS 열풍은 더 뜨거워질 것으로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