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대 노인 이불로 감고 폭행한 요양원, "평소 케어 힘든 분이었다"

이세미 작가, 박수진 기자 start@sbs.co.kr

작성 2019.04.11 20: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경북 고령군의 한 노인 요양원에서 요양 보호사들이 80대 노인을 폭행하는 CCTV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해당 요양원에서 영상 속 피해 노인의 가족과 요양 보호사, 요양원 원장이 만났습니다. "믿고 맡겼는데 정말 그럴 줄 몰랐다"라며 떨리는 목소리로 울분을 토하는 피해 노인의 딸 앞에 요양 보호사는 무릎을 꿇고 "잘못했습니다"라며 고개를 숙였는데요.

가족들과의 만남 이후 취재진을 만난 요양원 원장은 "평소 해당 피해 노인이 '케어가 힘든 편'이었으며 "요양 보호사들은 우발적으로 그런 것"이라면서 상습 폭행에 대한 의혹은 부인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