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상엽 "전소민, 이상형으로 김지석만 언급해 섭섭"

SBS 뉴스

작성 2019.03.17 14:29 수정 2019.03.18 14: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상엽

SBS '런닝맨'에서는 이상엽이 깜짝 등장해 런닝맨 공식 '대신맨'으로 맹활약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런닝맨' 멤버들은 물물교환을 위해 지인들에게 연락하던 중 이상엽을 떠올리며 출연을 요청했고, 이상엽은 갑작스러운 연락에도 '대신맨'의 면모를 뽐내며 흔쾌히 출연을 수락해 런닝맨 '패밀리'임을 입증했다.

이렇게 '런닝맨'을 찾아온 이상엽은 멤버들을 보고 반갑게 인사를 나누던 중 전소민에게 무언가 할 말이 있는 듯 머뭇거리더니 "전소민이 이상형 언급한 방송을 봤다, 김지석, 공명만 언급하고 내 얘기는 안 하더라. 내심 되게 섭섭했다" 며 서운한 마음을 드러내 묘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하지만 이를 들은 전소민은 이상엽에게 냉정하게 한마디 했고 이에 이상엽도 조금의 반박도 없이 바로 수긍해 둘의 관계를 확실히 정리했다는데 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날 이상엽은 멤버들을 돕기 위해 의문의 가보를 들고 촬영 현장을 찾아 멤버들뿐만 아니라 현장의 스텝들까지 모두 놀라게 했다. 과연 '대신맨' 이상엽의 활약상과 의문의 가보는 무엇일지, '런닝맨'은 오늘 오후 5시에 방송된다.

(SBS funE 김지혜 기자)